creative

20160814_160034.jpg

 

20160814_160544.jpg

 

 

무더운 여름,

바다의추억 호는 외국인 손님들을 태우고

시원한 맞바람을 받으며 출항하여

영일대해변 앞 바다한가운대서 시원하게 수영을 즐겼습니다 ^^

menu